'해투4' 유재석 "정일우, 최고의 룸메이트...램프의 요정 지니인 줄" 미담 폭발

김정화 | 기사입력 2019/12/12 [15:00]

'해투4' 유재석 "정일우, 최고의 룸메이트...램프의 요정 지니인 줄" 미담 폭발

김정화 | 입력 : 2019/12/12 [15:00]

 

'해피투게더4' 배우 정일우의 미담이 폭발한다.

 

12월 12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해투에서 하이킥'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스페셜 MC 오현경과 이순재, 정영숙, 정일우, 이석준이 출연해 다양한 에피소드로 시청자들에게 행복한 웃음을 전달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정일우를 향한 미담이 폭발했다고 전해진다. 지난 7월 배우 나문희가 '해투4'에 출연해 "정일우가 명절마다 찾아와서 인사한다"고 말했던 것처럼 주변 사람들을 잘 챙기는 정일우의 다양한 일화가 스튜디오를 가득 채운 것이다.

 

먼저 이순재 역시 명절마다 찾아오는 정일우를 언급하며 애정을 표했다. 정일우 역시 이순재와 나문희를 자신의 은인이라 칭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또한 이순재는 '하이킥' 촬영 당시부터 정일우를 각별하게 눈여겨 본 이유를 설명했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해투4' 단골 미담 제조기 유재석은 "정일우는 최고의 룸메이트"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아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유재석과 정일우는 2014년 브라질 월드컵 당시 응원을 위해 브라질을 방문했다가 같은 방을 썼다고 한다. 유재석은 당시를 회상하며 정일우에게 '램프의 요정 지니'라는 별명을 붙여줬다고 해 어떤 일이 있었던 건지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정일우의 미담은 최고의 스타가 된 지금까지도 이어졌다. 9년 만에 연극 '엘리펀트 송'으로 무대 연기에 도전하는 그가 함께 출연하는 배우 이석준이 인정할 정도의 노력을 퍼붓고 있다는 것. 이에 모두 입을 모아 칭찬하는 정일우와 관련된 에피소드와 이로 인한 훈훈함을 느낄 수 있는 '해투4' 본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최고의 스타들과 함께하는 마법 같은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오늘(12일)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KBS 2TV ‘해피투게더4’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뉴스
통영시, '주택용 소방시설' 취약계층 500세대에 지원사업 추진
1/10
문화/연예/스포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