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주방에는 주방용 소화기를 비치하세요

김원년 | 기사입력 2020/12/28 [17:54]

[기고] 주방에는 주방용 소화기를 비치하세요

김원년 | 입력 : 2020/12/28 [17:54]

김해서부소방서 하승우 소방사  

시대가 변하고, 상품들이 다양화 되면서 이전과는 다르게 목적과 용도에 맞는 물건들을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세제만 보아도 그렇다. 세제는 ‘이물질을 씻어내는데 쓰는 물질’을 말한다. 그러나 그 용도에 따라 세탁용, 주방용, 화장실용 등이 있고 분말, 액체, 티슈형 등 목적에 따라 조금씩 다르다. 소화기도 그렇다. 소화기는 ‘불을 끄는 기구’를 말하며 용도에 따라 투척용 소화기, K급 소화기, 차량용 소화기 등 종류가 다양하다.

 

과거에는 소화기 비치율이 저조했기 때문에 소화기를 우선적으로 비치하는 것이 목표였다면 이제는 단순히 소화기를 비치하는 것을 넘어서, 안전을 위해 장소와 용도에 맞는 소화기를 비치하는 것이 중요해졌다.

 

흔히 ‘주방용 소화기’로 알려진 K급 소화기는 주방에서 동․식물유를 취급하는 조리기구에서 일어나는 화재를 소화하기 위한 기구로, 강화액을 주원료로 만들어져 유막을 형성해 가연물(식용유)의 온도를 낮추고 산소 공급을 차단하여 소화하는 원리이다.

 

주방에서 자주 발생하는 식용유 화재는 물로 진화할 수 없고 일반 소화기로도 완전한 진압이 어렵다. 그리고 일반 사람은 본능적으로 불꽃을 보면 당황해 물을 뿌리기 마련이다. 하지만 식용유 화재에서 물을 뿌리는 행위는 불난 집에 부채질하는 것과 같아 불을 더 키우게 된다. 이런 상황에서 K급 소화기가 근처에 있다면 빠르고 안전하게 화재를 진압할 수 있다.

 

K급 소화기 의무비치는 법령개정으로 2017년 6월 12일 시행되어 소화기구․자동소화장치의 화재안전기준에 따라 음식점이나 다중이용업소 등의 주방 25㎡미만에는 K급 소화기 1대, 25㎡이상인 곳에는 K급 소화기 1대와 25㎡마다 분말 소화기를 추가로 설치해야한다.

 

화재는 사전 예방이 최선의 방법이다. 장소와 목적에 맞는 소화기를 비치해 주기적으로 관리한다면 비상 상황에서 적절한 대응을 할 수 있을 것이다. 안전을 지키는 것은 아주 작은 관심으로부터 시작한다는 것을 인지하고, 주방에 ‘K급 소화기’를 꼭 비치하여 주방 화재 예방과 피해 최소화에 동참해주기를 바란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안동 관광지 알고 보니 영화 촬영 명소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