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청, 안전사고 위험 사전예고하는 「119생활안전경보제」 확대 운영

- 화재분야는 세분화하고 생활안전분야는 추가로 늘려

김원년 | 기사입력 2020/10/12 [16:12]

소방청, 안전사고 위험 사전예고하는 「119생활안전경보제」 확대 운영

- 화재분야는 세분화하고 생활안전분야는 추가로 늘려

김원년 | 입력 : 2020/10/12 [16:12]

▲ 소방청     ©아파트패밀리뉴스

 

소방청은 특정 시기나 장소에서 늘어날 우려가 있는 사고에 대해 주의를 당부하는 「119생활안전경보제」를 11월부터 확대 운영하고 대국민 홍보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소방이 사고 현장에 직접 출동한 데이터를 분석해 시기나 장소별로 국민들이 각별히 주의해야 할 사고 정보나 예방요령을 알려주기 위한 취지이다.


현재 소방청은 기상 상황 등을 고려한 화재위험경보제와 벌집제거 출동건수 등을 고려한 벌 쏘임 사고 경보제를 운영 중인데, 기상, 계절 및 특정사고 발생 증가 등의 요인을 고려하여 경보대상을 추가할 계획이다.


현재 산악사고, 전기장판 화재 등 20여 개 대상에 대해 1차 선정과 검토를 마쳤으며 전국 소방관서의 의견조회 후 10월 말까지 경보제 운영대상을 확정할 예정이다.


11월부터 비슷한 사고 건수가 늘어나거나 계절과 관련해 늘어나는 경향이 있는 사고에 대해서는 미리 경보를 발령해 주의를 촉구하고 예방요령을 홍보한다는 계획이다.


경보가 발령되면 사고예방 주의사항이나 국민행동요령을 언론과 사회 관계망 서비스(SNS) 매체를 활용해 홍보한다.


필요 시 중점관리 지역에 대한 예방순찰과 소방력 사전배치 등 안전관리 활동을 강화하고 유관기관과의 협조체계도 강화한다.


정문호 소방청장은 사고 대응이 핵심업무이기는 하지만 앞으로 소방이 보유하고 있는 막대한 양의 데이터를 분석해 국민들에게 사고예방 정보 제공활동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안동 관광지 알고 보니 영화 촬영 명소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