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유교랜드·온뜨레피움 관리운영권 민간위탁 운영자 공모

- 인근 부지에 2023년까지 워터파크, 콘도, 휴양형 스파 등 건립 예정

김진형 | 기사입력 2020/09/21 [07:42]

안동시, 유교랜드·온뜨레피움 관리운영권 민간위탁 운영자 공모

- 인근 부지에 2023년까지 워터파크, 콘도, 휴양형 스파 등 건립 예정

김진형 | 입력 : 2020/09/21 [07:42]

안동시(시장 권영세)는 안동문화관광단지 안에 소재한 「유교랜드」와 「온뜨레피움」운영관리를 민간위탁하기로 하고, 운영자 공모에 나섰다.

 

▲ 안동시 문화관광단지 내 유교랜드와 온뜨레피움 전경. 사진제공=안동시청  © 아파트패밀리뉴스

 

유교랜드와 온뜨레피움은 현재 경북관광공사가 안동시로부터 위탁받아 관리운영하고 있는 공공시설물이다.

 

유교랜드는 안동문화관광단지의 핵심시설로 건물 연면적 1만3349㎡, 지하2층~지상3층 규모다. 지금은 유교의 근본사상인 충효와 인,의,예,지,신을 스토리텔링화한 테마파크형 전시체험시설로 활용되고 있다.

 

온뜨레피움은 부지면적 3만890㎡, 건물 연면적 1,895㎡에 온실동과 체험장 등을 보유하고 있다. 식물 테마형공원으로 가족단위 관광객들이 즐기면서 체험할 수 있는 휴식공간으로 활용되고 있다.

 

시는 두 시설이 공공성에 치중한 나머지, 현재의 소비, 여행, 관광트렌드를 제대로 반영하지 못해 수요로 이어지지 않았다고 판단, 민간위탁을 결정하게 됐다.

 

위탁을 원하는 법인 또는 단체는 관광휴양‧오락시설지구에서 영위할 수 있는 해당시설에 대한 사업계획서 등을 수립하여 오는 21일부터 10월 10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방영진 관광진흥과장은 “인근부지에 2023년까지 워터파크, 콘도, 휴양형 스파 등이 들어설 예정이고, 오는 12월 중앙선복선전철이 개통 예정이어서 이를 한데 엮어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법인, 단체가 많이 신청하기를 바란다.”면서 “민간수탁자에게는 사업의 기회가, 우리 안동에는 관광의 한 축으로 자리매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안동 관광지 알고 보니 영화 촬영 명소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