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추석명절, 고향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김원년 | 기사입력 2020/09/14 [19:05]

[기고] 추석명절, 고향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김원년 | 입력 : 2020/09/14 [19:05]

▲ 최대붕 부산진소방서장

찌는 듯한 무더위와 기록적인 폭우를 동반한 수차례의 태풍으로 인하여 힘겨웠던 여름이 지나가고 언제 그랬냐는 듯 맑은 하늘을 보고 있자니 완연한 가을이 찾아왔음이 느껴진다.

 

매년 가을쯤이 되면 추석 명절을 맞이하여 자주 만나지 못했던 가족들을 보기위해 고향집으로 향하는 차량들의 행렬이 이어지곤 한다.

 

하지만 올해는 코로나-19(Covid-19)로 인한 세계적인 팬데믹(Pandemic) 상황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시행중에 있고 정부차원에서 추석명절 전 국민의 이동자제를 권고하고 있어 고향집에 방문을 하는 것도 쉽지 않을 듯하다.

 

이에 고향집에 의미 있는 선물을 함으로써 아쉬움을 달래는 것이 또 하나의 효도가 아닐까 생각한다.

고향집에 계시는 어르신들의 경우 대부분 연로하시어 거동이 불편하기 때문에 화재가 발생했을 때 신속한 대응에 취약할 수밖에 없어 큰 인명피해가 발생하는 경우가 많다.


이러한 인명피해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고향집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선물하는 것은 어떨까?

주택용 소방시설이란 소화기와 단독경보형감지기를 말한다.


주택용 소방시설은 [소방시설설치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제8조]에 따라 단독주택, 다가구주택, 연립주택, 다세대주택에 의무적으로 설치하게 되어있다.

 

단독경보형감지기를 설치함으로써 화재발생 사실을 조기에 인지할 수 있어 신속한 대피가 가능하고 긴급한 경우 소화기를 사용하여 화재발생 초기에 진압이 가능하다.


화재발생시 주택용소방시설로 인한 화재피해 저감사례도 자주 접할 수 있어 그 효과는 대단하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이번 추석명절에는 가족의 안전을 생각하고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는 의미에서 주택용 소방시설을 선물하는 것으로 아쉬움을 달래면 어떨까?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안동 관광지 알고 보니 영화 촬영 명소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