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서린요양원서 '코로나19' 확진자 8명 더 늘어...총 21명

70여 명의 검체 채취 조사 중...확진자 더 늘어날 수 있어

김원년 | 기사입력 2020/03/10 [14:24]

경산시, 서린요양원서 '코로나19' 확진자 8명 더 늘어...총 21명

70여 명의 검체 채취 조사 중...확진자 더 늘어날 수 있어

김원년 | 입력 : 2020/03/10 [14:24]

▲ 서린요양원 전경.  © 아파트패밀리뉴스

 

 오늘(10일) 경북도에 따르면 경산시 남산면에 있는 서린요양원에서 9일 이후 입소자 8명이 추가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총 확진자는 입소자 14명, 직원 7명 등 21명으로 증가했다.

 

추가 확진자들은 지난달 요양보호사(58) 1명이 처음 확진된 직후 검사한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최근 2차 검사에서 양성으로 나왔다. 이들과 함께 검사받은 10여 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보건당국은 이 시설에서 생활화던 나머지 70여 명의 검체를 채취해 조사하고 있어 확진자는 더 늘어날 수 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기 전 이 요양원에는 입소자 74명, 직원 48명 등 122명이 생활했으며, 지난달 27일부터 시설 전체가 격리된 상태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통영시, '주택용 소방시설' 취약계층 500세대에 지원사업 추진
1/10
지역소식 많이 본 기사